스카포 앙상블

Ska 4 Ensemble

1 Fans
Ska BLD
Jazz Ska Reggae
ska4ensemble@gmail.com

다음 공연

예정된 공연이 없습니다.

소개글

Ska Building의 첫 공식 밴드 Ska 4 Ensemble 스카포 앙상블 입니다 Description 강렬한 SKA 비트 위에 펼쳐지는 자유로운 JAZZ 앙상블 1960년 초, 자메이카에서 발생된 스카는 지리적으로 근접한 미국 뉴올리언스의 재즈&블루스와 멘토 칼립소가 합쳐져 파생된 음악으로 가장 대표적인 스카탈라이츠를 시작으로 락스테디와 레게로 이어 내려오며 그 전통의 흐름과 함께 발전해왔다. '락스테디'나 '레게'는 우리에게 아주 익숙하지만 '스카'라는 장르는 아직까지 국내에서 다소 생소 할 수 있는 장르다. 하지만 90년대 이후 스카 씬에서는 재즈의 이디엄을 강조하는 밴드들의 등장과 함께 더욱 자유롭고 독창적인 음악을 선보이는 이른바 '스카 밴드'들의 활동이 활발해지고 있다. 스카포 앙상블은 2012년 솔로앨범 [Bugler's Holiday]을 발표하고 재즈계 주목받는 트럼펫터로 성장한 배선용, 재즈 뿐 아니라 다양한 음악에서 독보적인 캐리어를 쌓아오고 있는 피아니스트 윤석철, 그리고 정통 스카 음악만을 고집하는 뮤지션 서재하(기타), 손형식(베이스), 김대민(드럼)이 리드 섹션으로 의기투합해 만들어진 스카 재즈 밴드이다. 각자 재즈와 스카 씬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던 5명의 뮤지션이 만나 전통 스카 스타일을 기반으로 본격적인 스카-재즈를 표방하며 결성, 그들의 음악은 재즈의 어법을 사용하지만 스트레이트한 재즈와는 확연히 다르며 그 어떤 스타일에도 얽매지 않고 서로의 자유로운 상상력을 존중해가며 'Ska 4 Ensemble' 이라는 첫 결과물을 만들어냈다. 모든 멤버의 오리지널 곡으로 이루어진 SKA JAZZ 컨셉 앨범 멤버 전원의 자작곡 총 11곡으로 이루어진 이번 스카포 앙상블 정규 1집 앨범은 초기 스카 음악에서 시작된 1st wave 스카를 바탕으로 하지만 거기에서 머물지 않는 현대적 요소가 곳곳에 강하게 발휘 되어있다. 더 불어 게스트 뮤지션의 피쳐링도 눈에 띈다. 재즈 씬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색소폰니스트 김지석이 참여한 Agwa montana, precipitous cliff, 최근 자신의 솔로앨범을 발표하고 색소폰/보컬리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성낙원이 테너 색소폰과 풀룻 연주로 참여한 Bueno 와 Leopard 를 비롯해 80년대 말부터 유럽 레게 씬의 주요 밴드로 활동했던 덴마크 레게밴드 'bass and trouble'의 리더이자 보컬인 Philip knudsen 이 참여해 앨범을 더욱 다채롭게 만들어 주었다. 다운 비트를 강조하는 스카 비트 위에 펼쳐지는 강렬한 즉흥 연주와 재즈 앙상블이 결합해 본래 스카가 가진 본연의 색채에 충실하면서도 발전된 형태의 새로운 음악을 추구하는 스카포 앙상블.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갖추며 주목 받고 있는 그들의 2014년이 기대된다. Impressum 2014년 7월 첫 정규앨범 을 발매한 스카포 앙상블(Ska 4 Ensemble)은 2012년 솔로앨범 를 발표하고 재즈계 주목받는 트럼펫터로 성장한 배선용, 재즈 뿐 아니라 다양한 음악에서 독보적인 캐리어를 쌓아오고 있는 피아니스트 윤석철, 그리고 정통 스카 음악만을 고집하는 뮤지션 서재하(기타), 손형식(베이스), 김대민(드럼)이 리드 섹션으로 의기투합해 만들어진 국내 유일의 스카 재즈 밴드이다. 전통 스카를 바탕으로 하지만 거기에 머물지 않고 스카의 흥겨움과 재즈의 자유로움을 경쾌하고 여유롭게 표출한다. 또, 다운 비트를 강조하는 스카 비트 위에 펼쳐지는 강렬한 즉흥 연주와 재즈 앙상블이 결합되어, 스카 본연의 색에 충실하면서도 한층 발전된 형태의 새로운 음악을 추구하는 것이 특징이다.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갖추며 국내 연주씬에서 주목받고 있는 스카포 앙상블, 2014년 이들의 활동을 주목해보자. LINEUP 배선용 Bae Sun Yong (trumpet) 서재하 Seo Jae Ha (guitar) 손형식 Son Hyoung Sick (bass) 윤석철 Yun Seok Cheol (piano&organ) 김대민 Kim Dae Min (drums) 성낙원 Sung Nock Won (saxophone)

수정 권한을 가지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